듀오 세븐 스트릿 '선을 넘어가' 커버./ 사진제공=Freedom City
듀오 세븐 스트릿 '선을 넘어가' 커버./ 사진제공=Freedom City


듀오 세븐 스트릿(찬휘, 서공룡)이 6일 새 싱글 '선을 넘어가'를 발매했다.

세븐 스트릿은 2017년 싱글 앨범 '훨훨'로 데뷔한 듀오다. 이후 '어제의 별''니가 필요해''솔직할 수는 없어요''다시 만날 수 있을까' 등의 싱글을 발매하며 이들만의 감성으로 팬들을 사로잡아왔다.

특히 찬휘는 JTBC '슈퍼밴드'에 출연한 이후 첫 솔로 싱글 '두번의 이별 뒤에 다시 만난 너(feat. 남근형)', 두 번째 디지털 싱글 '이젠 말할게(feat. 이강호)'를 선보이며 음악적인 성장을 보여줬다.

세븐 스트릿은 이달 정규 앨범 발매를 목표로 하고 있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전세계적 유행으로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다. 정규 앨범 발매와 함께 준비하고 있던 공연도 마찬가지다.

이에 세븐 스트릿은 그간 기다려준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하며 여섯 번째 싱글 앨범인 '선을 넘어가'를 먼저 공개했다. '선을 넘어가'엔 동명의 타이틀곡 '선을 넘어가'와 '심해어'가 수록됐다. '심해어'는 그간 공연이나 유튜브 등을 통해서만 들을 수 있던 곡으로 이번에 음원으로 발매돼 팬들의 반가움을 더하고 있다.

세븐 스트릿은 정규 1집 준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