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 반박 "내가 그 종교인이라니요?"
"조금 화나려 한다" 테이, 루머 입장
연예계 '신천지 루머' 확산 문제
가수 테이 / 사진 = 테이 인스타그램
가수 테이 / 사진 = 테이 인스타그램


가수 테이가 근거없는 신천지 관련 루머에 입장을 밝혔다.

4일 테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금 화나려 합니다. 정말 소소하지만 열심히 준비하고 치열하게 달려왔던 테***버거 2호점의 오픈이 미루어졌습니다. 그 미루어 진 이유도(어쩔수없는 상황보다)어떤 종교의 모임이 속상하게도 이 근방이라는 소식을 접하고 미룬것인데, 심지어 오픈 날짜도 정하지 못한 채 직원들과 하루하루 애태우고 있는데!! 제가!! 그 종교인이라니요??!!!!!!!!"라고 말했다.

이어 테이는 "그 어떤 누구라도 이런 상황을 이용해 거짓정보를! 재미삼아 흘리고 이용하지 마세요!! 제발 부탁드립니다!! #지인들이욕하지말래서욕은삭제합니다 #원수를사랑하라"라는 글을 덧붙였다.

한편, 이날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여러 연예인들이 신천지 루머에 시달리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