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프랑스 단독 공연 개최
슈퍼주니어, 프랑스 단독 공연 개최


그룹 슈퍼주니어가 오는 4월 프랑스 파리에서 첫 단독 공연을 갖는다. 7일 슈퍼주니어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한국 그룹이 프랑스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것은 슈퍼주니어가 처음이다.”며 “< SUPER JUNIOR WORLD TOUR SUPER SHOW 4 in PARIS >이란 이름의 이번 공연은 오는 4월 6일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르 제니스 드 파리(Le Zenith de Paris) 공연장에서 열린다.”고 전했다. 이미 작년 6월 SMTOWN LIVE 파리 공연을 통해 제니스 드 파리 공연장 무대에 올랐던 슈퍼주니어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다양한 노래와 퍼포먼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슈퍼주니어는 오는 3월 9~10일 마카오 베네시안 호텔의 코타이 아레나에서 월드 투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사진제공. SM 엔터테인먼트

글. 강성희 인턴기자 shee@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