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오징어 게임'으로 금관문화훈장
'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도 나란히
이정재 /사진=텐아시아 DB
이정재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이정재가 '오징어 게임'으로 금관문화훈장을 받았다.

이정재는 27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윤석열 대통령으로부터 금관문화훈장을 수여받았다.

이정재는 지난해 9월 공개된 세계적인 열풍을 일으킨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해 큰 관심을 받았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이정재는 극 중 주인공 기훈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정재는 지난 9월 열린 제 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오징어 게임'으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오징어 게임'을 연출한 황동혁 감독도 이날 금관문화훈장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황 감독은 제 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받았고, '오징어 게임'은 감독상과 남우주연상을 비롯해 게스트상, 시각효과상, 스턴트퍼포먼스상, 디자인상 등 6관왕에 올랐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