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


배우 주원이 넷플릭스 영화 '카터'로 돌아온 가운데,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소속 배우들이 역대급 SNS 응원으로 똘똘 뭉쳤다.

8일 스튜디오 산타클로스는 주원을 향한 소속사 배우들의 SNS 응원 인증을 공개했다. 박세완부터 최태준, 민진웅, 류경수, 강별, 박건일, 장희령, 임재혁, 임현주, 이이담, 오혜수, 이원정, 권승우, 정환, 이수웅, 류성록, 황보운까지 참여한 응원에는 넷플릭스 영화 '카터' 시청 독려와 주원에 대한 애정이 함께 담겼다.

주원이 출연한 '카터'는 의문의 작전에 투입된 카터(주원 분)가 주어진 시간 안에 자신을 되찾고 미션을 성공시켜야만 하는 리얼 타임 액션. 특히 주원은 '카터'를 통해 극한 상황 속 한계를 뛰어넘은 압도적인 액션을 펼쳐 화제를 모았다.

박세완은 공개 카운트부터 "가즈아"라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최태준과 류경수 역시 티저포스터와 함께 공개 시간만 기다린다고 해 좋은 에너지를 전했다. 여기에 임현주는 "오늘 밤엔 카터 봐야지"라며 공개 당일의 설렘을 표출했다.

'카터' 공개 이후 "나오자마자 재생을 눌렀습니다"라며 인증을 올린 임재혁은 공개를 얼마나 기다렸는지 알 수 있게 했고, "드디어 카터"라는 이이담과 "let's go Cater"라는 이원정의 멘트로 러닝타임의 첫 시작을 짐작게 했다.

그런가 하면, 민진웅은 바닷가에 있는 주원의 사진과 함께 '카터' 속 비주얼을 구현한 피와 땀이 어린 노력에 감탄했다. 강별 또한 "언제까지 멋있어질 예정이죠"라며 캐릭터와 하나 된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더불어 오혜수는 "액션물 끝판왕", 류성록, 황보운도 "카터 대박" 멘트를 담은 시청 인증을 올려 응원에 합세했다.

이처럼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배우들이 주원과 넷플릭스 영화 '카터'를 응원하기 위해 직접 나서는 것은 물론, 앞다투어 축하와 진정성 있는 메시지로 감동을 안겼다. 또한 소속사 선후배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주원을 정조준한 지원사격으로 든든하고 끈끈한 의리를 과시해 훈훈함으로 물들였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