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한산: 용의 출현' 포스터
/사진=영화 '한산: 용의 출현' 포스터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이 전 세계 99개국에 선판매와 북미 동시기 극장 개봉을 확정했다.

27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개봉한 '한산: 용의 출현'이 일본, 중국, 대만, 싱가포르, 베트남 등 아시아 주요 국가와 더불어 북미와 프랑스 등 해외 99개국 지역에 판매됐다.

이에 전 세계 국가에 상영되어 430년 전 자랑스러운 우리 역사를 널리 알릴 예정이다. 무엇보다 고무적인 것은 해상 전투의 역사에 해박한 이들에게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장수인 이순신을 더욱 널리 알림과 동시에 한국 고유의 사극장르가 99개국에 판매되었다는 사실.

해외 바이어 측은 영화의 완성도 높은 해상 전투 신과 전략과 지략을 오가는 완벽한 전쟁 액션 장르의 상업성을 높이 샀다고. 특히 북미에서는 7월 29일 개봉해 우리나라와 동시기에 극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호주와 뉴질랜드는 8월 4일, 대만은 8월 19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한편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