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적: 도깨비 깃발'./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해적: 도깨비 깃발'./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새해 극장가 흥행 돌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이 2022년 설날을 맞아 배우들이 직접 전하는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해적: 도깨비 깃발'은 흔적도 없이 사라진 왕실 보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바다로 모인 해적들의 스펙터클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 유쾌한 웃음과 시원한 액션, 화려한 볼거리로 입소문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에 '해적: 도깨비 깃발'의 주역 강하늘, 한효주, 이광수, 권상우, 김성오, 박지환이 설날 인사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강하늘과 한효주는 "2022년 임인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올해 설 연휴는 더욱더 행복하고 건강하게 보내시길 바라고요!"라고 인사했다.

이어 이광수, 권상우, 김성오는 "답답했던 마음을 시원하게 만들어줄 영화! 즐겁게 웃을 수 있는 유쾌한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도 극장에서 만나보시는 건 어떨까요?"라며 홍보했고, 박지환과 강하늘, 한효주가 "사라진 보물을 찾아 떠나는 해적, 의적, 역적의 짜릿한 항해와 모험을 가득 담은 역대급 스펙터클 어드벤처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 지금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입니다!"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마지막으로 배우들은 "설 연휴 극장에서 만나요! 안녕"이라며 활기차게 인사했다.

'해적: 도깨비 깃발'은 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흥행 순항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