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킹메이커' 설경구./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 플러스엠
영화 '킹메이커' 설경구./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주) 플러스엠


영화 '킹메이커'의 배우 설경구가 이선균을 '서창대' 역으로 추천한 배경을 밝혔다.

18일 오후 영화 '킹메이커'의 설경구와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영화 관련 에피소드 를 비롯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설경구는 이선균을 변성현 감독에게 추천했다는 이야기와 관련해 "생각난 사람을 툭 던 진 것"이라며 "'자산어보' 때도 변요한이 갑자기 생각나 이준익 감독님께 추천한 것이다. 당시 변요한과 친분이 있던 것도 아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설경구는 "우연히 '나의아저씨'를 보고 있었다. 드라마를 매회 보진 않았고, 시간날 때마다 봤는데 이선균이 나오더라. 그때 '아! 선균이'라고 혼잣말을 했다"라며 "변성현 감독은 이선균을 생각하지 않고 있었던 것 같다. 제가 감독에게 의견을 물어본거지 추천한 건 아니다"라고 했다.

'킹메이커'는 세상을 바꾸기 위해 도전하는 정치인 '김운범'(설경구)과 존재도 이름도 숨겨진 선거 전략가 '서창대'(이선균)가 치열한 선거판에 뛰어들며 시작되는 드라마를 그린다. 오는 26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