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 손석구./ 사진제공=CJ ENM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 손석구./ 사진제공=CJ ENM


배우 손석구가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에서 전종서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18일 오후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의 손석구와 화상 인터뷰를 가졌다. 영화에 대한 에피소드 외에 배우로서 솔직하고 담백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손석구는 전종서에 대해 "처음 봤을 때 빨리 친해질 수 있을 것 같았다. 제 느낌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손석구는 "이것도 제 느낌인데 전종서는 단순 명쾌한 사람인 것 같다"라며 그 사람의 바운더리 안에 들어가면 웬만한 잘못을 해도 받아줄 것 같은 우직함이 있다. 그런게 편했다"라고 말했다.

'연애 빠진 로맨스'는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전종서),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손석구)가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하는 아주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오는 24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