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부산국제영화제 2관왕에 빛나는 이우정 감독 장편 데뷔작이자 방민아, 심달기, 한성민 주연의 영화 '최선의 삶'이 오는 9월 개봉을 최종 확정하고 그 시절, 기꺼이 최선을 다한 우리와 닮은 세 친구 강이, 아람, 소영의 순간을 포착한 강렬하고 감각적인 론칭 포스터 3종을 공개했다.
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최선의 삶'은 열여덟 강이, 아람, 소영이 더 나아지기 위해서 기꺼이 더 나빠졌던 우리의 이상했고 무서웠고 좋아했던 그 시절의 드라마. 제4회 문학동네 대학소설상 수상작이자 아이유가 MBC '같이 펀딩'을 통해 인생책으로 소개해 스포트라이트를 더한 임솔아 작가의 장편소설 '최선의 삶'을 원작으로 이우정 감독이 각색, 감독했다.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KTH상, CGK&삼양XEEN상 2관왕에 오르고 제46회 서울독립영화제 새로운선택상을 수상했으며, 제9회 무주산골영화제, 제20회 뉴욕아시아영화제에 이어 제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까지 초청됐다.

드라마, 영화, 뮤지컬을 넘나들며 활약 중인 방민아가 기꺼이 최선을 다하는 열여덟 강이 역을 맡았다. 넷플릭스와 다수의 독립영화를 통해 독보적인 에너지를 보여준 심달기가 기꺼이 최선을 찾는 열여덟 아람을 연기했다. 다수의 패션 매거진과 디지털 드라마로 주목 받은 한성민이 기꺼이 최선을 만드는 열여덟 소영으로 분했다.
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영화 '최선의 삶'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엣나인필름
공개된 포스터 3종은 강렬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이 필름으로 포착된 열여덟 강이, 아람, 소영의 모습과 어우러져 시선을 집중시킨다. 각자 다른 공간이지만 한결같이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무언가를 응시하는 이들의 모습은 스티커 사진 속 절친한 세 친구의 순간과 교차되며 과연 이들의 최선이 어떤 결과를 가져왔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상했고 무서웠고 좋아했던 우리에게'라는 문구는 기꺼이 최선을 다했던 강이, 아람, 소영의 뜨거운 드라마가 우리의 열여덟을 소환할 것임을 예고한다.

'최선의 삶'은 오는 9월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