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X알랭 샤바 '#아이엠히어' 1월 개봉 확정
프렌치 러버의 좌충우돌 한국 여행기
영화 '#아이엠히어' 포스터 / 사진제공=콘텐츠판다, NEW
영화 '#아이엠히어' 포스터 / 사진제공=콘텐츠판다, NEW


배우 배두나와 프랑스 국민 배우 알랭 샤바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아이엠히어'가 오는 1월로 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아이엠히어'는 SNS를 통해 알게된 'SOO'(배두나 분)를 만나기 위해 무작정 한국행을 택한 프렌치 직진남 '스테판'(알랭 샤바 분)이 도착하자마자 겪게 되는 좌충우돌 힐링 여행기.

'#아이엠히어'는 장르를 불문하고 국내외 작품을 통해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월드 스타 배두나와 프랑스의 국민 배우 알랭 샤바의 이색적인 만남으로 일찌감치 주목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레옹', '언터처블: 1%의 우정' 등의 수작을 제작한 프랑스 영화 제작의 명가 고몽의 신작으로 영화 팬들의 관심을 더하고 있다. SNS를 소재로 한 트렌디하고 신선한 설정과 무작정 한국행을 택한 프렌치 러버 스테판과 약속 시간에 나타나지 않는 한국 여자 SOO의 흥미로운 캐릭터는 작품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며 기대를 더한다.

아무런 계획 없이 한국을 찾은 외국인 스테판의 시점에서 이야기가 전개되는 '#아이엠히어'는 외국인의 눈으로 바라 본 한국의 모습을 따뜻하고 긍정적인 시선으로 색다르게 담아내 궁금증을 자극한다. 우리가 미처 몰랐던 인천공항 이용법과 다채로운 서울 여행의 매력을 스크린을 통해 확인할 수 있어 여행에 목마른 관객들에게 또 다른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같은 공간에 있는 것 같지만 분할된 화면 속 서로 다른 공간에 있는 스테판과 SOO의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 마치 SOO를 만나기 위해 무작정 서울에 왔지만 SOO를 만나지 못하는 스테판의 심정을 대변하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해시태그를 활용한 '#인친_만나러', '#프렌치_러버의', '#무작정_한국행'이라는 카피와 SNS 다이렉트 메시지를 표현한 'HEY, SOO', 'HI', 'I AM HERE'이라는 말풍선은 서울로 여행 온 프랑스 직진남 스테판의 상황을 설명하는 동시에 영화의 소재인 SNS를 재치 있게 표현하고 있어 재미를 더한다.

프렌치 러버 스테판의 좌충우돌 힐링 한국 여행기를 그린 영화 '#아이엠히어'는 2021년 1월 개봉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