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드마크 "신시아 '마녀2' 캐스팅 맞다"
"주연인지 조연인지 말씀 드릴 수 없어"
김다미, 박은빈, 이종석 등 라인업 윤곽
'마녀' 포스터./
'마녀' 포스터./


'신예' 신시아가 영화 '마녀2'에 캐스팅 됐다. 전작인 '마녀'를 통해 스타덤에 오른 배우 김다미와 같은 소속사다.

소속사 앤드마크는 15일 오전 텐아시아에 "신시아가 영화 '마녀2'(감독 박훈정)에 캐스팅 된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어 "공식 라인업이 확정되지 않았다. 지금은 주연인지 조연인지 말씀 드릴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신시아는 '마녀'를 흥행으로 이끈 김다미와 같은 앤드마크 소속으로 알려졌다. 아직까지 작품 경력이 전혀 없는 신예다. 특히 1408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마녀2'에 캐스팅 됐다고 전해져 화제가 됐다.

이로써 기대작 '마녀2'의 라인업 윤곽이 잡히고 있다. 앞서 '마녀2'는 김다미, 박은빈을 비롯해 이종석의 특별 출연 소식이 전해져 관객들의 기대를 모았다.

2018년 개봉 된 '마녀'는 개봉 당시 318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에 성공했다. 주연 김다미는 1500:1의 경쟁률을 뚫고 '마녀'에 캐스팅 돼, 신선한 마스크와 연기력을 과시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김다미는 이 작품을 통해 제39회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을 수상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