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X김진민 감독, 다시 뭉쳤다
넷플릭스, '언더커버' 제작 확정
김진민 감독 / 사진제공=넷플릭스
김진민 감독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가 '인간수업'의 김진민 감독과 새 오리지널 시리즈 '언더커버'(가제)를 만든다.

넷플릭스는 '언더커버'의 제작을 확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언더커버'는 아버지의 죽음에 얽힌 비밀을 밝히기 위해 조직의 언더커버가 되어 경찰로 잠입한 지우의 숨막히는 복수극과 그 과정에서 드러나는 냉혹한 진실을 그린다.

드라마 '개와 늑대의 시간', '결혼계약', '무법 변호사' 등 작품마다 섬세하고 깊이 있는 연출력을 보여줬던 김진민 감독은 '인간수업'을 통해 10대들의 어두운 이면과 우리 사회의 비뚤어진 현실에 대한 통찰력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경종을 울린 바 있다. 김진민 감독은 이번 '언더커버'를 통해 조직원에서 경찰로 위장 잠입하는 주인공 지우의 절박한 심리와 복수를 향한 미묘한 감정을 설득력 있게 풀어낼 예정이다.

'언더커버'의 각본은 영화 '슈퍼맨이었던 사나이', '조선미녀삼총사', '목숨 건 연애'와 드라마 '히어로' 등 장르를 넘나드는 필력으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는 김바다 작가가 맡았다. 제작은 드라마 '가면', '운빨로맨스', '군주', '20세기소년소녀', '위대한쇼'와 영화 '미성년' 등을 제작하고 최근 웹드라마와 웹툰까지 영역을 확장해나가고 있는 플리트가 맡았다. '언더커버'의 캐스팅과 공개 일정 등은 추후 알려질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