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성훈 / 사진제공=강철필름
배우 성훈 / 사진제공=강철필름


배우 성훈이 '나 혼자 산다' 멤버 중 이시언에게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를 추천했다.

18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배우 성훈을 만나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를 비롯해 그의 연기 생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성훈은 이 영화에서 츤데레 카페 사장 승재 역을 맡았다.

이 영화는 2017년 10월경 촬영을 마쳤다. 성훈은 "사실 개봉될지 몰랐다"며 "1~2년 정도는 개봉이 미뤄지기도 한다고 들었는데 3년째가 되니 개봉할 수 있을까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잊고 있었다. 그 동안 다른 스케줄 때문에 많이 바쁘기도 했고 개봉 생각을 못하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성훈은 "이 영화를 멤버들 중에 추천한다면 이시언 정도가 될 것 같다"고 밝혔다. 이시언은 배우 서지승과 2017년 열애를 인정하고 4년째 교제해오고 있다. 성훈은 "멤버들 중에 실제로 연애를 가장 오래 하고 있기도 하지 않나. 겪어봐서 아시겠지만 연애 기간이 길어질수록 감정이 처음 같지 않기도 하다. 이시언 씨가 그렇다는 건 아니지만 이 영화를 보면 연애 초반 썸 탈 때의 감정을 생각나게 해줄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연기자다 보니 보고 나서 냉정하게 솔직하게 (나에 대해) 얘기해줄 수 있는 사람이기도 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이시언과는 연기자로서 고민을 나누기도 하냐고 묻자 "평소에는 잘 안하는데 술자리에서는 하는 편이다"고 말했다. 함께 연기하면 어떨지 얘기하기도 했냐고 묻자 "평소 친하니까 연기적으로도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거라는 얘기를 많이 한다"고 전했다.

'사랑하고 있습니까'는 사랑의 해답을 알려주는 기묘한 책을 만난 카페 아르바이트생과 츤데레 카페 사장의 판타지 로맨스. 오는 25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