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 어게인
비긴 어게인


‘비긴어게인’이 조용하지만 강한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존 카니 감독의 신작 음악영화 ‘비긴 어게인’이 개봉 5주차 15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지난 11일 ‘비긴 어게인’이 전국 313개 스크린에서 4만9,471명을 동원하며 ‘타짜-신의 손’, ‘루시’에 이어 일일박스오피스 3위에 랭크됐다. 누적관객수는 150만 8,219명을 기록했다.

특히 전날인 10일 6위였던 ‘비긴 어게인’은 하루 만에 3위로 ‘역주행’ 현상을 보이며 놀라운 뒷심을 보여줬다. 실시간 예매순위에서도 1~2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과시하고 있어 개봉 5주차 주말 성적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비긴 어게인’은 지난 달 13일 상업 영화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185개 관에서 개봉해 박스오피스 8위로 출발했다. ‘명량’, ‘해적’ 등 여름 대작 경쟁 속에서도 꾸준히 상승세를 타던 ‘비긴 어게인’은 2014년 개봉한 다양성영화 최고 흥행작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이 기록한 77만 2,880명을 일찍이 뛰어넘으며 주목받았다. 지난 5일엔 다양성 영화로는 이례적으로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원스’의 존 카니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음악 영화로 기대를 모은 ‘비긴 어게인’은 키이라 나이틀리, 마크 러팔로, ‘마룬5′ 애덤 리바인이 출연, 상처를 입은 사람들이 음악을 통해 서로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렸다. ‘비긴 어게인’은 일찌감치 존 카니 감독의 전작 ‘원스’의 최종 스코어인 23만 2,459명을 훌쩍 넘어서고 새로운 기록을 쓰고 있다.

‘원스’를 통해 입증됐듯이 대중성과 예술성을 조화시킨 카니 감독의 연출력과 잔잔하면서도 유머와 공감이 있는 스토리, 배우들의 호연 등에 힘입어 입소문이 빠르게 퍼졌다. 이는 ‘비긴 어게인’의 흥행에 원동력으로 작용했다.

무엇보다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은 OST의 힘이 강력하다. 영화 개봉 당시 ‘비긴 어게인’ OST는 디지털 음악 서비스 멜론의 해외영화 OST차트에 주제곡 ‘Lost Stars’가 1위를 차지한 것을 비롯해 1위부터 11위까지 점령했다. 12일에도 ‘로스트 스타즈(Lost Stars)’, ‘노원엘스라이크유(No One Else Like You)’, ‘텔 미 이프 유 워너 고 홈(Tell Me If You Wanna Go Home)’, ‘어 스텝 유 캔트 테이크 백(A Step you Can’t Take Back)’ 등이 3위, 7위 , 11위, 13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비긴 어게인’은 놀라운 뒷심으로 당분간 그 인기가 지속될 것임을 예상케 하고 있다. 다양성 영화의 새로운 기록을 쓰고 있는 ‘비긴 어게인’의 흥행 돌풍이 어디까지 이어질 지 주목된다.

글. 최보란 orchid85a@tenasia.co.kr
사진. 영화 포스터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