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성호,박주미·이가령·전수경·김보연·이숙까지 홀렸다
역대급 마성의 캐릭터 탄생
'결사곡2'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결사곡2'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 작곡2’(이하 ‘결사곡2’)에서 문성호가 마성의 캐릭터로 등극했다.

‘결사곡2’에서 라디오 엔지니어 서반으로 열연하고 있는 문성호가 극 중 모든 여자 캐릭터들과 관계를 형성함은 물론 그녀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있다. 과연 그의 연인은 누가 될 것인가를 추측하는 것에도 보는 재미가 더해지는 상황.

시즌2 첫 회부터 박주미(사피영 역)의 꿈속 키스남으로 등장해 그녀의 무의식 속에 그가 있는 것이 아닐까 추측을 낳았던 문성호는 극중 핵심 인물 피영, 혜령(이가령 분), 시은(전수경 분)과 피영의 시어머니 동미(김보연 분), 그리고 피영의 이모 모서리(이숙 분)까지 그에게 호감을 드러내는 모습으로 역대급 관계를 형성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여태까지 감정 없는 모습으로 미스터리함을 자아냈던 서반이 아이를 가진 송원(이민영 분)에게 다른 모습을 보이며 새로운 관계를 예고한 상황. 아이를 좋아하는 공통분모를 가지고 있는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해갈지 예측 불허의 전개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결사곡2’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