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아신' 김시아
생사초 비밀과 마주
강력한 임팩트 예고
'킹덤 아신전' 김시아/ 사진=넷플릭스 제공
'킹덤 아신전' 김시아/ 사진=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Netflix) '킹덤: 아신전' 전지현 아역 김시아의 캐릭터 스틸이 공개됐다. 나이가 믿기지 않는 연기력과 존재감으로 새로운 이야기의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킹덤: 아신전'은 조선을 뒤덮은 거대한 비극의 시작인 생사초와 아신(전지현 분)의 이야기를 담은 '킹덤' 시리즈의 스페셜 에피소드다. 아신은 시즌2 엔딩에서 생사초의 기원을 찾아나선 이창(주지훈 분)과 서비(배두나 분) 일행이 북방에서 마주치며 수많은 궁금증을 양산했던 미스터리한 인물이다. 생사초의 기원을 쫓아가는 '킹덤: 아신전'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의 김시아가 어린 아신으로 등장해 이목을 끌고 있다.

2018년 아동학대를 다룬 영화 '미쓰백'으로 혜성처럼 등장한 김시아는 데뷔작이라는 수식어가 무색할 만큼 흡입력 있는 연기를 선보이며 천재 아역의 탄생을 알렸다. 이후 '백두산'의 실어증에 걸린 리준평의 딸 순옥부터 '클로젯'의 어둑시니 명진까지 평범하지 않은 캐릭터를 소화하며 범상치 않은 재능을 보여줬다. 나이가 믿기지 않는 성숙한 연기와 캐릭터 소화력으로 강렬한 눈도장을 찍고 있는 김시아가 아신의 어린 시절을 연기하며 극 초반을 이끈다.

공개된 스틸 속 김시아는 변방인으로 살아가는 성저야인의 쓸쓸함과 가족을 잃은 후 복수심에 불타는 모습과 복합적인 아신의 감정을 오롯이 표현해 시선을 끈다. 특히 누군가를 쳐다보는 결연한 얼굴에 드리운 짙은 그림자와 붉은빛은 생사초를 발견한 아신에게 닥칠 냉혹한 시련을 예고하듯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모든 것을 잃고 한과 분노로 하루하루를 버텨가는 아신을 그려낸 김시아의 열연이 '킹덤: 아신전'에서 펼쳐질 장대한 이야기의 시작을 더욱 궁금하게 한다.

전지현, 박병은에 이어 김시아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하며 92분을 가득 채운 배우들의 압도적이고 폭발적인 열연에 기대를 더하고 있다.

'킹덤: 아신전'은 오는 23일 공개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