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한철, '갯마을 차차차' 출연 확정
공진 라이브카페 사장 오춘재 役
신민아X김선호 주연, 올 하반기 방송
배우 조한철./사진제공=눈컴퍼니
배우 조한철./사진제공=눈컴퍼니


배우 조한철이 tvN 새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을 확정했다.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과 만능 백수 홍반장이 짠내 사람내음 가득한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로맨스를 담은 작품. ‘오 나의 귀신님’, ‘내일 그대와’ 등을 연출한 유제원 감독과 ‘왕이 된 남자’를 공동 집필한 신하은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갯마을 차차차’에서 조한철은 극중 공진의 라이브카페 겸 호프집 주인 오춘재 역을 맡는다. 90년대 히트곡 하나를 내놓은 채 사라져버린 비운의 전직 가수 출신으로, 연예계 활동 중단 이후 밤무대를 전전하다 바다가 좋다는 이유로 공진에 정착한 인물. 현재 중학생 딸을 키우며 과거의 영광에 젖어 살고 있다.

이에 특유의 넉살 좋은 현실 연기로 극에 재미를 선사, ‘갯마을 차차차’의 한 축을 단단히 지탱하며 안방극장에 큰 활력을 불어넣을 조한철에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출연을 확정 지은 배우 신민아(윤혜진 역), 김선호(홍두식 역)와의 쫀쫀한 연기 앙상블 역시 관전 포인트다.

매 작품 원숙함과 섬세함을 바탕으로 다양한 캐릭터를 자유자재 묘사, 자신의 저력을 오롯이 보여주고 있는 조한철. 올해 그의 쉴 틈 없는 연기 행보도 눈에 띈다. 영화 ‘세자매’, ‘새해전야’로 시작해 최근 tvN 드라마 ‘빈센조’에서 로펌 우상의 대표 한승혁으로 분해 어딘가 부족한 빌런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 여기에 드라마 ‘지리산’, ‘갯마을 차차차’까지 거침없이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그의 행보에 기대가 쏠린다.

‘갯마을 차차차’는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