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월드' 오늘(2일) 첫방
하지원X헨리 합류
헨리 "3개월 간 벌크업, 프로틴+탄수화물 많이 먹었다" ('드라마월드')


가수 헨리가 캐릭터를 위해 3개월 동안 몸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2일 오전 ‘드라마월드’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드라마월드'는 한국 드라마의 광팬인 클레어(리브 휴슨)가 한국 드라마 세계에 빨려 들어가며 벌어지는 일을 담은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물.

2016년 넷플릭스와 비티를 통해 웹드라마 형식으로 국내에 처음 선보였으며 한국, 프랑스, 미국 등에서 우수한 성적을 자랑하며 서울국제드라마어워드에서 '해외드라마 인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에 공개되는 시즌2는 글로벌 미디어 그룹 에이앤이 네트웍스에서 제작, 투자를 진행해 TV 채널 방송을 위한 13부작 드라마로 재탄생된 것으로, 시즌1에 등장했던 주요 배우들인 리브 휴슨, 션 리차드, 저스틴 전, 배누리, 김사희가 다시 출연하며 새롭게 공개되는 에피소드에는 배우 하지원과 가수 헨리가 합류했다.
'드라마월드' 제작발표회
'드라마월드' 제작발표회
헨리는 한국 드라마 '붉은 달의 전설' 남자 주인공이자 뱀파이어와 사랑에 빠진 섹시한 호랑이족 이우성을 연기한다. 헨리는 "사람인데 호랑이로 변할 수 있는 역할이다. 호랑이 모습은 CG로 하면 되기에 난 사람으로서 피지컬을 위해 3개월 동안 몸을 만들었다. 피부가 하얀 편이라 태닝도 많이 했다. 열심히 몸 만들었으니 오래봐 달라"고 요청했다.

다이어트 방법을 묻자 헨리는 "벌크업을 위해 프로틴도 많이 먹고 탄수화물도 많이 먹었다. 운동도 아침, 저녁으로 하루 두 번 했다. 결과물은 조금 아쉽지만, 감독님이 몸을 보여주는 장면을 최대한 뒤로 미뤄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지금 몸 상태에 대해서는 "지금은 근육이 많이 빠졌다. 모양은 살아있다"며 웃었다.

시즌1에서 배누리가 연기한 문서연은 레스토랑 쉐프 박준이 호감을 갖는 능력 있는 직원이자, 클레어(리브 휴슨)와 국적을 넘나드는 우정을 나눴다. 시즌2에서는 500살이지만 20살처럼 보이는 뱀파이어족 상속녀로 호랑이족 왕자 우성과 사랑에 빠지는 인물이다.

헨리와의 호흡을 묻자 배누리는 "워낙 센스 있고 유머러스 하다보니 금방 친해졌다. 먼저 다가와줘서 고마웠다"고 말했다. 이에 헨리는 "배누리 씨가 제 발음 교정을 많이 해줬다"고 고마워했다.

아시아에서 동시 방송되는 ‘드라마월드’는 4월 2일을 시작으로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30분 방송된다. 한국에서는 라이프타임 채널, 드라맥스, SKY UHD 채널을 통해 공개되며 온라인은 OTT플랫폼 TVING(티빙)에서 독점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