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국 국장' 조영민 役
유지태, 김윤진, 박해수, 전종서 출연
넷플릭스 '종이의 집' 박명훈./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넷플릭스 '종이의 집' 박명훈./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박명훈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한국판 '종이의 집' 출연을 확정했다.

한국판 '종이의 집'은 한반도를 배경으로 천재적 전략가와 각기 다른 개성 및 능력을 지닌 인물들이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사상 초유의 인질극을 벌이는 과정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스페인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을 원작으로 한다. 박명훈은 인질로 잡힌 조폐국 국장 조영민 역을 맡았다.

앞서 한계 없는 소화력과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넘어 스크린에서도 맹활약한 박명훈은 작품마다 자신만의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에서는 지하실 남자 '근세' 역을 통해 소름 끼치는 열연으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고,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에서는 브로커 '시마다' 역을 맡아 디테일이 남다른 캐릭터를 완성해내며 극에 압도적인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어 영화 '경관의 피'(감독 이규만), '보이스'(감독 김선, 김곡), '휴가'(감독 육상효), '비광'(감독 이지원), '리미트'(감독 이승준), '싸나희 순정'(감독 정병각)까지 다채로운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충무로 대세'로 자리 잡았다.

이렇듯 쉼 없는 작품 활동을 통해 충무로 대세로 자리 잡은 박명훈이 '종이의 집'에서 선보일 새로운 연기 변신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판 '종이의 집'은 박명훈을 비롯해 유지태, 김윤진, 박해수, 전종서 등이 출연하며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