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산장' 허경환
고 박지선 향한 그리움 드러내
"하루하루 살며 더 슬퍼"
'수미산장'에 출연하는 허경환이 고(故) 박지선에 대해 “제 마음에 담아둔 귀인”이라고 말하며 소중한 기억을 떠올린다.
'수미산장' 허경환 /사진=SKY, KBS
'수미산장' 허경환 /사진=SKY, KBS


25일 방송될 ‘수미산장’에는 ‘비주얼 남매’ 배우 이유리와 개그맨 허경환이 방문한다. 과거 “얼굴 믿고 개그한다”는 말을 들었다는 허경환은 “신인 시절에 너무 쉽게 기회를 얻었더니, 무대 위에서 할 수 있는 게 없던 때가 있었다”고 쉽지만은 않았던 개그맨 인생을 돌아봤다.

개그 코너의 연이은 흥행 실패로, 동료 개그맨들 사이에서도 존재감이 희미해져 버린 허경환에게 손을 내민 사람이 바로 김준현과 박지선이었다.

허경환은 “나랑 하면 안 된다고 해도 준현 형이 계속 같이 코너 짜보자고 해서, 갔더니 박지선도 같이 있었다”며 “그렇게 해서 만들어진 코너가 ‘조선왕조부록’이다”라고 개그맨으로서 다시 일어날 수 있었던 계기를 설명했다.

그는 “저를 이 자리에 있게 해 준 ‘귀인’이 있다면, 바로 개그맨 동기들이다”라고 말했고, 김수미는 “그래서 정말 친구가 필요한 거야. 지선 씨가 참 그립겠어”라며 허경환을 위로했다.

허경환은 담담한 표정으로 “박지선과는 정말 친한 사이였다”며 “빈소에 마지막으로 보러 갔을 때, 믿기지 않았다. 그런데 하루하루를 살면서 오히려 더 슬퍼지고, 더 못 챙겨 준 게 미안하고 그립다”고 고백했다.

‘수미산장’은 KT그룹 방송 채널 사업자인 skyTV(스카이티브이)의 종합 드라마 오락 채널 SKY와 KBS가 공동제작한다. skyTV는 SKY 채널, 버라이어티 채널 NQQ, 명작 큐레이션 채널 ONCE, 라이프스타일 채널 OL!FE, 스포테인먼트 채널 skySports 등의 채널을 운영하는 종합 콘텐츠 기업이다.

허경환의 좌충우돌 인생 이야기와, 개그맨 동기들과의 진한 우정담은 3월 25일 밤 10시 40분 SKY와 KBS2에서 방송되는 힐링 손맛 예능 ‘수미산장’에서 공개된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