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시지프스', 17일 첫 방송
채종협, 중국집 종업원 썬 役
본방사수 부르는 훈훈한 비주얼
배우 채종협.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채종협.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채종협이 JTBC 새 수목드라마 '시지프스: the myth'(이하 '시지프스')의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시지프스'는 우리의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 분)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 분)의 여정을 그린 작품이다.

채종협은 극 중 아이돌 지망생 출신 중국집 종업원 썬 역을 맡았다. 그는 우연히 만나게 된 강서해와 얽히게 되면서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게 된다. 신예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십분 살려낼 채종협의 활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채종협은 본방사수를 부르는 대본 인증샷과 영상을 17일 공개했다.

사진 속 채종협은 대본을 든 채 싱그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그는 첫 방송을 뜻하는 듯한 손가락 제스처와 함께 부드러운 눈빛을 드러내며 훈훈한 매력을 한층 돋보이게 만들었다.

또한 채종협은 소속사 YNK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 때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매 장면 선배님들께 배울 수 있었고, 배우려는 자세로 임했다. '시지프스'가 조금은 생소한 이야기로 느껴질 수도 있을 텐데, 그만큼 더욱 재밌게 볼 수 있을 것 같다. 많은 시청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시지프스'는 17일 밤 9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