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 편성 확정
SBS 금토극 흥행 잇는다
이제훈, '다크히어로' 변신
'모범택시' 출연 배우/ 사진=SBS 제공
'모범택시' 출연 배우/ 사진=SBS 제공


2021년 초대형 기대작 ‘모범택시’가 SBS 새 금토드라마로 편성을 확정지었다.

오는 4월 9일 첫 방송될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이제훈 분)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사회고발 장르물에 최적화된 ‘닥터탐정’의 박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영화 ‘조작된 도시’, ‘자칼이 온다’ 등 범죄액션 오락물에 특화된 오상호 작가가 대본을 집필해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이제훈, 이솜, 김의성, 이나은, 차지연, 장혁진, 배유람 등 탄탄한 연기력과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정평이 난 라인업을 완성시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먼저 이제훈은 특수부대 출신이자 무지개 운수의 택시기사 ‘김도기’ 역을 맡아 유일무이한 K-다크히어로를 선보인다. 또한 이솜은 불도저처럼 정의를 쫓는 열혈똘검 ‘강하나’ 역으로 무지개 운수와 각을 세우며 극에 긴장감을 선사한다. 또한 김의성은 가해자의 단죄를 진두지휘하는 무지개 운수 대표 ‘장성철’ 역을 맡아 묵직한 카리스마를 드러내고, 이나은은 무지개 운수 소속 해커이자 신상털이에 탁월한 실력을 지닌 ‘고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디바 차지연은 지하 금융계의 큰 손 ‘대모’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뽐낸다. 나아가 ‘최경구’ 역의 장혁진과 ‘박진언’ 역의 배유람은 찰진 호흡을 자랑하는 무지개 운수의 엔지니어 듀오로서 극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할 예정이다.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의 후속으로 편성을 확정지으며, SBS 금토극 흥행무패 신화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무엇보다 억울한 피해자들의 편에 서서 공권력의 사각지대에서 불법을 저지르는 극악무도한 가해자들을 무력으로 단죄하는 이야기를 그리는 바. 피해자를 구원하는 K-다크히어로들의 통쾌한 활약이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며 주말 안방극장을 매료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제작진은 “‘모범택시’가 오는 4월 9일 첫 방송으로 편성을 확정했다. 사적 복수 대행이라는 참신한 소재와 탄탄한 스토리, 연기파 배우진의 믿고 보는 연기, 스펙터클한 액션과 영화 뺨치는 카체이싱 등 화려한 볼거리가 어우러진 드라마다. 한국형 다크히어로물의 진수를 선보이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오는 4월 9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