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아, '괴물' 캐스팅 확정
신하균·여진구 출연작
배우 강민아 /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강민아 /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강민아가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에 캐스팅돼 tvN '여신강림'에 이어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오는 19일 첫 방송을 앞둔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심리추적 스릴러로, 신하균, 여진구 등이 출연한다. '괴물은 누구인가! 너인가, 나인가, 우리인가'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며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다.

강민아는 만양읍의 아이, 대학생 강민정 역으로 출연한다. 강민정은 솔직 명랑한 성격이 돋보이는 대학생으로 만양슈퍼 주인 강진묵(이규회 분)의 딸이다. 신하균이 '괴물'에서 연기하는 이동식과는 허물없는 관계로 조카와 삼촌 같은 돈독한 사이이다. 어릴 적엔 이동식을 '삼촌'이라 부르던 강민정이 대학생이 되어 '동식씨'라 부르며 '결혼하자'는 장난을 칠 정도로 높은 친밀감을 자랑한다. 강민아는 그런 이동식의 눈을 피해 음주가무를 즐기는 청춘 강민정의 모습을 매력 있게 그려낼 전망이다.

강민아는 이달 초 인기리에 종영한 '여신강림'에서 극강의 친화력을 자랑하는 최수아 역을 맡은 바 있다. 강민아는 박지훈, 이신영과 함께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주인공으로 캐스팅돼 'MZ 세대 대세 배우' 입지를 견고히 할 전망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