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이 뜨는 강' 김소현X지수, 커플 포스터 공개
'달이 뜨는 강' 포스터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달이 뜨는 강' 포스터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달이 뜨는 강' 김소현과 지수의 애틋한 눈 맞춤을 담은 커플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2월 1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분)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김소현과 지수, 두 배우가 그려갈 청춘들의 사랑 이야기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21일 평강과 온달의 커플 포스터가 공개됐다. 포스터를 가득 채운 아련한 멜로 분위기가 보는 사람들의 가슴까지 두근거리게 한다.

포스터에 적혀 있는 '평강 공주와 바보 온달,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모르는 사랑 이야기'라는 문구가 눈길을 끈다. 약 1500년의 세월 동안 널리 전해져 온 평강과 온달의 사랑 이야기가 2021년 안방극장에서 어떻게 부활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마주 보고 서 있는 것만으로 한 폭의 그림 같은 비주얼을 완성한 평강과 온달의 케미스트리가 시선을 강탈한다. 서로를 응시하는 두 사람의 눈 맞춤에서 끈끈한 신뢰, 애틋함 등 여러 가지 감정이 느껴진다. 포스터 만으로도 다양한 이야기를 담아낸 평강과 온달이 '달이 뜨는 강' 본 방송에서는 어떤 이야기를 그려갈지 궁금증이 커져간다.

'달이 뜨는 강'은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후속으로 오는 2월 15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