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D.P' 캐스팅
탈영병 잡는 체포조 군인 役
첫 넷플릭스行
배우 정해인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정해인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정해인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 출연을 확정 지었다.

'D.P.'는 평범하게 군 복무를 하던 이등병 안준호가 어느 날 갑자기 군무이탈 체포조로 발탁돼 탈영병을 쫓으며 마주하는 혼란스러운 청춘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육군 헌병대 군무이탈 체포조 D.P.(Deserter Pursuit)라는 신선한 소재를 다룬 작품으로, 군내 가혹행위, 인권 문제를 사실적으로 그려내 누적 조회 수 1000만 뷰를 넘긴 김보통 작가의 웹툰이 원작이다.

정해인은 군무이탈 체포조 조원이 된 이병 안준호 역을 맡았다. 안준호는 조용하고 침착하지만 다소 융통성이 부족한 청년으로, 그의 관찰력과 끈기를 눈여겨본 군탈담당관에게 차출돼 D.P.가 된다. 함께 출연을 확정 지은 구교환, 김성균과 체포조로 호흡하면서 여러 탈영병의 사연과 직면하며 변해가는 캐릭터다.

이번 작품은 정해인이 처음으로 도전하는 장르이자 넷플릭스 작품이라는 점에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간 멜로 장인으로 화제가 됐다면 이번에는 군대라는 한정적인 배경과 상황 속에서 결이 다른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그가 출연한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봄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시동' 등이 넷플릭스에서 공개돼 국내외 사랑을 받았다면 이번에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전 세계 시청자를 직접 만나게 돼 기대를 높인다. 이처럼 작품마다 연기력과 화제성을 입증하며 대중에게 신뢰를 얻고 있는 정해인이 새로운 캐릭터로 넷플릭스에서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D.P.'는 장편 데뷔작 '차이나타운'으로 제68회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 주간에 초청받아 충무로에 파란을 일으켰던 한준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레진스튜디오가 제작하며,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 국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