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X김민재, 로맨스 호흡
김민재 "최고의 파트너" 극찬
박은빈 "장점이 정말 많다" 화답
배우 박은빈(왼쪽), 김민재/ 사진=SBS 제공
배우 박은빈(왼쪽), 김민재/ 사진=SBS 제공


배우 김민재가 박은빈과 로맨스 연기를 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24일 오후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조영민 감독을 비롯해 배우 박은빈, 김민재, 김성철, 박지현이 참석했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흔들리는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다.

극중 박은빈은 김민재는 한국인 최초로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2위로 입상한 피아니스트 박준영으로 분한다.

이날 김민재는 멜로 연기를 맡은 것에 대해 "수줍고 어색한 모습들 사이에서 좋은 케미들이 많이 나오고 있다. 조심스럽고 귀여운 로맨스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서 나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박은빈과의 호흡을 묻자 그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파트너"라며 "인성도 좋고 연기도 너무 잘하고 현장 분위기를 좋게 해주는 최고의 파트너"라고 극찬했다.

이를 듣던 박은빈도 김민재에 대해 "장점이 정말 많은 사람"이라며 "목소리부터 감성 멜로에 잘 어울린다. 우리 드라마가 내레이션도 많고 잔잔한 로맨스 속에서 꽤 치열한 감정 표현이 필요한데 너무 담백하고 멋지게 해주고 있다. 정말 좋은 파트너를 만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오는 3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