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비밀의 숲2' 15일 첫 방송
윤세아, 한조 그룹 수장 이연재 役
극 중 남편이었던 유재명에 "재밌게 봐달라"
배우 윤세아가 11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윤세아가 11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에 출연하는 배우 윤세아가 시즌1에 함께 나왔던 배우 유재명을 그리워했다.

11일 오후 '비밀의 숲2'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박현석 감독과 배우 조승우, 배두나, 전혜진, 최무성, 이준혁, 윤세아가 참석했다.

‘비밀의 숲2’는 검경수사권 조정 최전선의 대척점에서 다시 만난 고독한 검사 황시목(조승우 분)과 행동파 형사 한여진(배두나 분)이 은폐된 사건들의 진실로 다가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017년 처음 공개된 이후 탄탄한 스토리와 입체적인 캐릭터, 몰입도 높은 연출로 많은 사랑을 받은 ‘비밀의 숲’의 후속작이다.

윤세아는 극 중 한조 그룹의 새로운 수장이 된 이연재 역을 맡았다. 앞서 윤세아와 유재명은 시즌1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날 윤세아는 시즌2 출연에 관해 "시즌1에서 살아남았다면 시즌2에서도 함께 하는 게 당연하다"면서 "유재명 선배가 없기 때문에 그만큼 더 잘해야 한다는 책임감이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근 유재명 선배가 SNS를 통해 '같이 하지 못해서 아쉽다'고 그러더라. 그래서 내가 '꿈에서라도 꼭 보자'고 했다"면서 "유재명 선배가 없어서 많이 외롭고 그립다. 열심히 했으니 재밌게 봐줬으면 한다"고 소망했다.

'비밀의 숲2'는 오는 15일 밤 9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