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제작발표회
윤현민, 황정음 극찬
"이래서 히트작 많구나"
'그놈이 그놈이다' 배우 황정음(왼쪽), 윤현민 /사진= KBS2 제공
'그놈이 그놈이다' 배우 황정음(왼쪽), 윤현민 /사진= KBS2 제공


배우 윤현민이 로맨틱 코미디로 호흡을 맞춘 상대배우 황정음을 극찬했다. 6일 오후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최윤석 감독을 비롯해 배우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 최명길, 조우리가 참석해 취재진의 사전 질문에 답했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세 번에 걸친 전생의 '그놈' 때문에 비혼 주의자가 되어버린 철벽녀의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비혼이라는 요즘 시대 트렌드를 반영한 주제와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조합으로 큰 기대를 모은다.

극 중 윤현민은 선우 제약 대표이사 황지우 역할을 맡는다.

이날 윤현민은 배우들과의 호흡을 묻자 "서지훈은 '계룡선녀전'이라는 작품을 같이 해본 적 있다"며 "그때나 지금이나 성실하고 긍정적"이라고 칭찬했다.

이어 "최명길 선배는 함께하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며 "대사를 치시지도 않았는데 뿜어져 나오는 아우라에 압도됐다. 존경스럽다"고 치켜 세웠다. 조우리에 대해선 "과거 작품 안에서 잠깐 만난 적 있는데 통통 튀고 현장을 밝고 화사하게 만들어준다"고 평가했다.

윤현민은 황정음에 대해 "'이래서 많은 히트작을 냈구나'라는 느낌이 들었다"며 "도움도 많이 받았고 연기도 대단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예쁘고 화내는 장면에서도 사랑스럽다는 느낌이 든다. 로코에선 대한민국 1등인 것 같다"고 극찬했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