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응수 '꼰대인턴'서 인생캐 경신 예고
최악의 꼰대부장에서 인턴으로
박해진과 갑을 체인지 '흥미진진'
'꼰대인턴' 김응수./ 사진제공=MBC
'꼰대인턴' 김응수./ 사진제공=MBC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이 꼰대의 정석 '라떼 상사'로 변신한 배우 김응수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코믹 오피스물. 박해진, 김응수, 한지은, 박기웅, 박아인 등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배우들의 조합과 2018년 MBC 드라마 극본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신소라 작가, '역도요정 김복주' ' 백일의 낭군님' '킬잇' 등을 연출한 남성우 감독이 연출을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김응수는 극중 최악의 꼰대부장이자 준수식품 마케팅영업팀 시니어 인턴 이만식을 연기한다. 공개된 스틸 속 리얼한 중년의 직장인으로 변신한 김응수의 모습이 예사롭지 않다. 이만식은 평생 회사를 위해 몸 바쳐 일하다 명퇴를 당하고, 우여곡절 끝에 경쟁회사 시니어 인턴으로 입사하지만 그곳에서 과거에 자신이 괴롭히던 인턴 가열찬(박해진 분)을 상사로 만난다. '내가 왕년에 말이야'를 입에 달고 살던 이만식이 자신의 분신같은 꼰대 근성을 억누르고 직장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지 흥미진진한 전개가 기대를 모은다. '내가 꼰대 그 자체'라고 얘기하는 김응수는 드라마 '꼰대인턴'을 통해 회사와 가족밖에 모르고 살았지만 어느새 '꼰대'가 되어버린 우리 아버지 세대의 삶의 애환을 리얼하게 보여주며 인생캐릭터를 갱신할 예정이다.

세대를 뛰어넘어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응수의 연기변신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꼰대인턴'은 '그 남자의 기억법' 후속으로 오는 5월에 방송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