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규 감독이 6일 오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열린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사운드트랙 #2'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포토]최정규 감독 '과거 회상신이 기억에 남는다'


'사운드트랙 #2'는 피아노 과외 선생님 ‘현서’가 뜨겁게 사랑하고 차갑게 헤어졌던 전연인과 바랜 꿈을 다시 잡아준 연하남과 함께 뮤직 프로젝트를 위해 한 집에 머물게 되면서 벌어지는 로맨스 드라마.

금새록, 노상현, 손정혁 등이 출연하며 오늘 6일 부터 매주 수요일 디즈니+를 통해 2개씩, 총 6개의 에피소드로 공개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