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남길. /사진제공='행복이 가득한 집'
배우 김남길. /사진제공='행복이 가득한 집'


배우 김남길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행복이 가득한 집' 화보가 공개됐다.

한옥을 배경으로 한 본 화보에는 자연스럽고 편안한 김남길의 모습이 담겨있다. 뉴트럴한 컬러감의 카디건과 재킷 등을 통해 클래식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다양한 패션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특히 표정과 포즈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며 컷마다 다른 분위기를 자아냈다. 유쾌함과 진지함을 오가는 그의 제스처와 눈빛은 현장을 매료시켰다는 후문이다.

인터뷰에서 김남길은 "어릴 때부터 호기심이 많아서 궁금한 건 다 해봐야 했다. 세상에는 좋다, 나쁘다는 것으로 양분되지 않은 일이 있다. 어릴 때는 이러한 일을 직접 부딪쳐 보고 경험을 통해 더 빨리 어른이 되려고 했던 것 같다. 다 해보고 나니 내가 하고 싶은 것에 좀 더 빠르게 집중할 수 있었다"라며 삶에 대한 태도를 전했다.
배우 김남길. /사진제공='행복이 가득한 집'
배우 김남길. /사진제공='행복이 가득한 집'
이어 "리더는 좋은 방향성을 제시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내가 생각하는 좋은 리더란 열 번 했던 실수를 일곱 번, 여섯 번으로 줄여가는 방법을 같이 찾아가는 사람, 실패에 대해 함께 책임지는 사람, 앞으로 나아갈 동력을 만들어 주는 사람이다. 좀 늦더라도 동료들과 함께 단단해져 가는 좋은 리더가 되고 싶다"라고 이야기했다. 김남길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행복이 가득한 집' 11월호와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김남길은 넷플릭스 시리즈 '도적: 칼의 소리'로 시청자들을 만났으며, 차기작으로 넷플릭스 '트리거'에서 연쇄 총기 사건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도 역 출연을 확정했다.

이하늘 텐아시아 기자 greenworld@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