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 ‘W’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W’ / 사진=방송화면 캡처




‘W’ 웹툰 속 진범이 이종석에게 말을 걸었다.

10일 방송된 MBC ‘W(더블유)’에서는 강철(이종석)이 진범으로부터 걸려 온 전화를 받는 장면이 그려졌다.

강철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이동하던 중 발신자 표시 제한의 전화를 받게 되고, “너 어디야. 어떻게 살아났어?”라는 목소리가 흘러 나왔다.

오성무(김의성)로부터 진범은 없다고 들었던 강철은 혼란스러워 했고, 이내 다시 걸려온 전화는 “누구 마음대로 죽어? 내가 널 얼마나 기다렸는데”라며 “내가 네 가족을 죽였잖아. 이번엔 그 여자 차례다”고 강철을 협박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