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오마베
오마베


‘오마베’ 라둥이가 고운 한복 자태를 과시했다.

10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추석 특집 종합 예고를 촬영하는 라둥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슈와 라희·라율 쌍둥이는 추석 특집 종합 예고 촬영에 나섰다.

라희와 라율은 곱게 한복을 입고 엄마 슈의 손을 잡았다. 슈와 라둥이는 TV 시청하는 신부터 음식을 먹여주는 신까지 완벽하게 촬영해 스태프의 감탄을 샀다.

특히 라율은 젓가락을 사용해 슈에게 송편을 먹여줘 엄마 슈의 칭찬을 얻어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