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언프리티 랩스타2
언프리티 랩스타2


그룹 포미닛의 전지윤이 ‘언프리티 랩스타2’의 신고식을 치렀다.

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서는 포미닛의 전지윤이 새 래퍼로 합류해 신고식을 치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전지윤은 기존 래퍼들 앞에서 싸이퍼 랩을 선보였다. 전지윤은 야외의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목청을 높여 랩을 선보였다.

그러나 비트와 다소 어울리지 않는 박자감에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전지윤의 랩을 들은 수아는 “어느 정도의 실력도 가지고 있지 않다”고 비판해 눈길을 끌었다.

전지윤은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비트가 너무 느려서 헤맸다”면서 “제대로 하면 아이돌이든 언더든 다 이길 수 있다”고 말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언프리티 랩스타2′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