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Snow Flower' 유튜브 6000만 스트리밍 돌파...꾸준한 인기


방탄소년단 뷔의 자작곡 ‘Snow Flower(스노우 플라워)‘가 유튜브 스트리밍 6000만을 돌파하며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12월 5일 기준).

2020년 12월 25일 크리스마스에 공개한 ’Snow Flower‘는 뷔가 작사, 작곡, 프로듀싱 했으며, 절친 픽보이(Peakboy)가 공동 프로듀싱, 피처링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Snow Flower‘는 팬들에게 선사한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 곡으로 뷔와 픽보이의 각기 다른 보컬의 매력이 돋보이는 재즈풍 캐럴로 크리스마스 시즌인 최근에 더욱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추운 겨울, 크리스마스와 잘 어울리는 따뜻하고 중독성 있는 재즈풍 멜로디와 사랑스러운 가사 덕분에 뷔의 ‘Snow Flower’는 틱톡이나 인스타그램 등 SNS 영상의 BGM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에도 “Christmas without you would just not be christmas at all” 가사가 크리스마스를 홀로 보내야 하는 외로움, 사랑하는 이를 향한 그리움 등을 표현하는 영상 속에서 중독성 있는 재즈 음율과 뷔의 유니크한 보컬이 유행처럼 사용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유튜브와 사운드 클라우드에 무료 공개한 ’Snow Flower‘는 발매 당시 유튜브 조회수를 기반으로 매주 발표하는 ’뮤직 차트 & 인사이트‘의 12월 25일부터 31일차 ’한국 톱 송 100‘ 차트에서 진입곡 중 최고 순위를 차지했다.

사운드 클라우드에서는 미국과 영국 동시 1위를 비롯해, ’Hot & New’ 차트의 ‘모든 음악 장르’에서 6일 연속 전 세계 1위을 기록했고, ‘전 세계 모든 음악 장르 톱 50’ 차트에서도 1위를 거머쥐며 폭발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Snow Flower' 유튜브 6000만 스트리밍 돌파...꾸준한 인기
‘Snow Flower’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힘든 상황에 놓인 이들을 위로하고, 헌신하는 많은 의료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공개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뷔는 곡을 발매하며 “멈춰진 시간처럼 느껴지고 불안함과 우울함이 커진 분들이 많을 거라고 생각해요. 오늘만큼은 여러분의 마음에 하얀 꽃이 내려와 조금이나마 따뜻한 위로와 행복을 느끼셨으면 좋겠어요. 하얀 천사들에게 정말 감사하다고 인사드리고 싶습니다”라며 감동 가득한 인삿말을 남겨 깊은 울림을 안기기도 했다.

뷔의 솔로곡에는 유독 겨울과 관련된 곡이 많다. ‘Snow Flower’를 비롯해 제목부터 겨울곡인 ‘Winter Bear(윈터 베어)’, 눈 밟는 소리가 사용된 ’풍경(Scenery)‘, 자작곡은 아니지만 뷔가 부른 드라마 ‘그 해 우리는’ OST ‘Christmas Tree(크리스마스 트리)’ 등 뷔의 따뜻하고 달콤한 음색이 추위를 녹여준다.

한편 뷔의 자작곡은 국내 음원 사이트에서는 아직 찾아볼 수 없어 많은 팬들이 아쉬움을 표하고 있으며, 하루빨리 음원 사이트에서도 들을 수 있기를 고대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