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tvN 예능 입성
"누구 있냐, 떨린다"
양세찬과 티격태격 케미?
'라켓보이즈' / 사진 = tvN 영상 캡처
'라켓보이즈' / 사진 = tvN 영상 캡처


'라켓보이즈' 정동원이 배드민턴에 도전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라켓보이즈'에는 멤버들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양세찬에 이어 두 번째 회원으로 정동원이 등장했다. 정동원은 제작진에게 "누구누구 있냐. 떨린다"라며 설레는 심경을 감추지 못했다.

정동원은 먼저 와있던 양세찬에게 깍듯하게 인사를 한 뒤 어색하게 멀찌감치 떨어져 앉았다. 양세찬은 "못 치는 사람들이 시작부터 장비빨을 세우는 경우가 있다"라고 지적했고, 정동원은 극구 아니라고 말했다.

정동원은 "이거 잘 한다"라며 역기를 이용해 운동하는 모습을 양세찬에게 보여주려 했지만 이내 실패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