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키와 '헤이 마마' 댄스
'노이로제' 캐릭터 빙의
아이키 "내가 진 느낌"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영상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영상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가 노이로제로 변신했다.

9일 밤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아이키가 출연, 홍현희와 춤을 췄다.

홍현희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한 노제를 따라해 '노이로제'라는 캐릭터로 등장했다. 아이키는 "진짜 같다"라며 놀라워 했다.

이어 홍현희는 노제의 말과 행동들을 따라 했고, "'헤이 마마'는 내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아이키와 즉석에서 '헤이 마마' 댄스를 췄고, 예상 외로 수준급의 실력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MC들은 "언제 그렇게 연습한 거냐", "멋있다"라고 반응했다. 이에 '노이로제' 홍현희는 "'헤이 마마'는 내 거다"라고 다시 말했다. 아이키는 "내가 진 것 같다"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