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중완밴드 출연
'세계 속의 태권도' 편
"내가 얼굴 담당인데"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육중완밴드 강준우가 복면을 쓰고 나타났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한가위 특집으로 '세계 속의 태권도' 편이 그려졌다.

육중완밴드(육중완, 강준우)의 멤버 강준우는 복면을 얼굴 전체에 덮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자전거를 타다가 작은 돌부리에 넘어져서 얼굴에 상처가 났다. 녹화 전날. 밴드에서 얼굴을 담당하고 있는데"라고 말했다.

육중완은 "얼굴이 다친 거에 대해 무대랑 무슨 상관인지 모르겠다"라고 응수했다.

육중완밴드는 박군의 '한잔해' 무대를 꾸몄다. 육중완은 "아프리카 대륙까지 한국 노래들이 진출했는데 '한잔해' 댄스가 인기가 많다고 한다"라며 육중완밴드만의 색깔을 살린 '한잔해'를 불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