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효섭, '홍천기' 출연
사극 고충 "춥고 덥다"
하루 마무리는 '술 한 잔'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안효섭이 신동엽과 통하는 점에 대해 술을 언급했다.

5일 밤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안효섭이 출연했다.

SBS 새 월화드라마 '홍천기'에서 하람 역으로 출연 중인 안효섭은 "앞이 보이지 않는 역할로 나온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극의 고충에 "의상 때문에 너무 춥고 덥다"라고 토로했다.

서장훈은 "신동엽과 통하는 게 있다. 매일 하루의 마무리를 술로 한다고?"라고 물었다.

안효섭은 "누구와 함께 있든 혼자 있든, 자기에게 주는 선물 같은 느낌이다. 쉬는 날에 정말 많이 마실 땐 3병, 조금 마시고 싶을 때는 1병 마신다. 거의 혼자 마신다"라고 말했다.

신동엽은 맛있는 안주들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