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식의 눈 건강 관리 비결 공개
시각장애인의 90.8%가 후천적 안과 질환
사진제공=채널A ‘행복한 아침’
사진제공=채널A ‘행복한 아침’


이용식이 한쪽 눈이 실명됐다는 안타까운 사연과 함께 눈 건강 관리 비결을 밝한다.

오는 27일 채널A ‘행복한 아침’에 개그맨 이용식이 출연해 무더운 여름철, 눈 건강을 지킬 수 있는 노하우를 공개한다.

스마트폰과 각종 영상매체에 혹사당하며 성인 4명 중 한 명은 실명 위험을 안고 살아갈 만큼 현대인들의 눈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특히 여름철 고온다습한 환경은 눈병을 일으키는 바이러스가 퍼지기 쉬울 뿐 아니라, 강한 자외선과 과도한 냉방 역시 우리의 눈 시력을 빼앗아 가는 요인이라고.

게다가 국내 시각장애인의 90.8%가 후천적 안과 질환으로 인한 실명임이 밝혀지며 눈 관리의 중요성이 더 부각됐다. 이에 여름철 더욱 조심해야 하는 눈 건강 관리법을 알아보기 위해 개그맨 이용식이 ‘행복한 아침’을 방문한다.

영원한 ‘뽀식이 아저씨’로 사랑 받는 개그맨 이용식. 최근 그는 자신의 한쪽 눈이 실명됐다는 사실을 밝혔다. 바로 ‘망막혈관폐쇄’ 때문이라고. 그는 남은 한쪽 눈의 시력을 지켜내기 위해 꾸준히 눈 건강 관리를 한다는데.

잃을 수 없는 마지막 시력을 위한 이용식의 눈 건강 노하우는 27일(화) 오전 7시 30분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