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맨', 18일 방송
남지현, 6년 만에 재출격
/사진=SBS '런닝맨' 스틸컷
/사진=SBS '런닝맨' 스틸컷


배우 남지현이 반전 괴력을 선보인다. SBS '런닝맨'에서다.

18일 방송되는 '런닝맨'에는 남지현과 송지효의 치열한 힘 대결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남지현이 6년 만에 재출격해 이목을 끌었다. 그는 시종일관 특유의 발랄함과 해맑은 미소뿐만 아니라, 청량한 매력으로 멤버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남지현은 1대1 힘 대결 미션에서 '런닝맨' 공식 힘 에이스 송지효와 맞붙게 됐다. 멤버들은 시작 전부터 "벌써 끝났다. 남지현은 안 될 것"이라며 송지효의 압승을 예상했다. 하지만 막상 경기가 시작되자, 남지현은 웃음을 유지하면서도 절대 밀리지 않는 괴력을 드러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멤버들은 "남지현이 쉬운 아이가 아니다", "남지현 장난 아니네!"라는 반응을 보이는가 하면, 송지효 또한 "진짜 세! 남지현이 웃으면서 한다"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그런가 하면, 남지현은 남자 멤버들에게도 위협적인 존재로 거듭났다. 팀전으로 진행된 마지막 미션에서 특유의 무장해제 미소와 강한 힘으로 남자 멤버들의 무차별 공격을 막아냈다. 경기를 관전하던 다른 멤버들은 "웃음에 넘어가지 마라!", "그러다 당한다!"는 다급한 외침이 이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런닝맨'은 18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