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대탈출4', 오는 11일 첫 방송
확장된 세계관X탄탄한 케미 기대
정종연 PD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는 중"
정종연 PD가 7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예능프로그램 '대탈출4'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정종연 PD가 7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예능프로그램 '대탈출4'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정종연 PD가 tvN 새 예능프로그램 '대탈출4'의 매력으로 '유니크한 포인트'를 꼽았다.

7일 오전 '대탈출4' 기자간담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연출을 맡은 정종연 PD가 참석했다.

'대탈출4'는 확장된 세계관, 시공을 초월한 스테이지에서 펼쳐지는 국내 유일의 탈 지구급 어드벤처 버라이어티다. 2018년을 시작으로 매 시즌 뜨거운 사랑을 받아온 tvN 대표 예능 프로그램이며 강호동, 김종민, 김동현, 신동, 유병재, 피오가 출연한다.

시즌이 거듭될수록 탄탄해지는 멤버들의 케미스트리와 쌓여가는 독보적인 스토리 라인, 예능에서 보기 어려운 다양한 콘셉트와 파격적인 연출 등이 방송이 끝나도 계속 회자될 만큼 화제를 모았다.

이날 정 PD는 "아무래도 지금 티브이 예능에서 보여줬던 것과는 차별점이 있다. 시청자들이 유니크한 포인트가 있다고 봐준 것 같다"며 "연출이나 제작에 관해서는 땀 흘린 만큼 프로그램에 자연스럽게 녹아들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최선의 노력을 프로그램에 기울이고 있는 걸 예쁘게 봐준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탈출4'는 오는 11일 밤 10시 4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