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 실력 공개
KCM 요리에 경악
'단장찌개'의 맛은?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제공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제공


'안싸우면 다행이야'를 찾아온 KCM이 특급 비법이 담긴 일명 단장찌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는다.

21일 밤 9시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god 박준형과 KCM, 그리고 슬리피의 자급자족 라이프가 이어진다. 특히 자신의 활동명이 감칠맛의 약자라는 KCM의 단장찌개 레시피가 공개될 예정이다.

"나 요리 진짜 잘해"라며 자신감을 드러낸 KCM은 자연인표 된장으로 된장찌개를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 그러나 기대와 달리 된장찌개는 점점 미궁으로 빠지게 되고, 박준형과 슬리피의 의심은 점점 짙어진다.

결국 비장의 카드를 꺼내 든 KCM. 그는 박준형과 슬리피의 계속되는 의심에 의문의 천연 재료로 된장찌개 심폐소생술에 나섰다고 알려졌다. 하지만 박준형은 극강의 단맛이 나는 된장찌개에 "단장찌개다. 이건 감칠맛이 아니라 감출 맛"이라고 독설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박준형과 슬리피의 미각을 테러한 KCM의 '단장찌개' 시크릿 레시피는 과연 무엇일지, 또 KCM이 우여곡절 끝에 된장찌개 심폐소생술에 성공했을지 궁금증이 모인다.

한편, 유쾌하고 거침없는 입담의 소유자인 박준형과 은근한 허당미 뿐만 아니라 독특한 요리 실력을 보여준 KCM의 '안다행' 두 번째 자급자족 이야기는 21일 밤 9시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