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윤./ 사진제공=린브랜딩
홍지윤./ 사진제공=린브랜딩


가수 홍지윤이 '미스트롯2'에서 선을 차지한 이후 달라진 삶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KBS 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트로트 3인방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이 출연한 방송분이 공개 됐다.

이날 홍지윤은 "'미스트롯2' 출연 이후 주종이 넓어졌다. 예전엔 소맥을 먹었다면 이제는 샴페인이나 와인을 마신다"고 밝혔다.

이에 박명수는 "너무 일찍 샴페인을 터트렸다"라며 "아직 양주는 마시지 말길"이라며 깨알 조언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홍지윤은 "'미스트롯2' 이전엔 잠깐 BJ를 했었다. 맨날 집에서 연습 하다가 방송 하다가 반복되는 삶이었는데, 큰 상 받을 줄 몰랐다"라며 "'미스트롯2'에서 상을 받지 않았다면 다시 BJ를 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지윤은 '오라'를 라이브로 불러 팬들의 마음을 후끈 달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