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안X정소민X김지석
"본명은 김윤지" 고백
서장훈 '정답요정'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정소민이 자신의 예명이 될 뻔했던 이름을 공개했다.

12일 밤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채정안, 정소민, 김지석이 출연했다.

정소민은 '나를 맞혀봐' 코너에서 "지금 내 이름은 예명이야. 철학관에서 이 전에 내 예명을 지어줬었는데, 그게 뭘까?"라고 문제를 냈다.

정소민의 본명은 김윤지라고 밝히며, 예명을 추측해보라고 했다. 이어 "성을 제외하고 여섯 글자다"라고 힌트를 줬다.

채정안은 "김별에서온그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김반짝반짝빛나"라고 말했고 의외로 정답이었다.

정소민은 "평범한 이름을 달라고 했다. 그랬더니 자음만 줘서 내가 조합해서 만들었다"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