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태규·김영대, '평화음악회' 출연 확정
프리젠터로 활약 예고
오는 13일 생방송
배우 봉태규, 김영대./사진=각 소속사 제공
배우 봉태규, 김영대./사진=각 소속사 제공


배우 봉태규, 김영대가 ‘평화음악회’를 더욱 빛낼 특별한 메신저로 나선다.

7일(오늘)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 기념 ‘2021 평화음악회-마음, 잇다’(이하 ‘평화음악회’) 주최 측은 "‘평화음악회’의 의미를 더할 특별 영상에 이해인 수녀가 출연하고, 프리젠터로는 배우 봉태규, 김영대가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해인 수녀는 이산가족의 장본인이자 이 시대의 평화를 노래하는 시인으로서 영상을 통해 더욱 가슴을 울리는 메시지를 준비했다.

6.25전쟁으로 인해 아버지와 헤어진 가슴 아픈 가족사를 간직한 이해인 수녀가 남북 평화에 대한 생각을 솔직 담백하게 밝히고, 대한민국이 나아가야 할 평화의 길을 희망의 언어들로 제시할 예정이다.

특히 시인으로서도 많은 이들에게 위로를 전해온 만큼 평화에 관한 자신의 시 한 편을 낭송하며 남다른 깊이의 감성으로 마음과 마음을 잇는 데 역할을 다 할 전망이다.

프리젠터로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열연 중인 배우 봉태규와 김영대가 나서 관심을 모은다.

봉태규는 최근 장기기증인 유가족에게 감사 메시지를 전하는 캠페인에 참여하고, 이에 앞서 범죄 피해 위기아동 지원 캠페인, 디지털 성범죄 예방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 이슈에 힘을 보태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다.

대세 배우로 떠오르고 있는 김영대 또한 120그루 나무를 심어 사회 공헌 프로그램에 참여하는가 하면, 광고 수익의 일부를 기부하는 등 평소 의미 있는 일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프로그램의 취지와 내용을 보다 쉽게 전달할 뿐만 아니라 진정성까지 갖춘 프리젠터로서 활약할 것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이 제작 지원하고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사)김대중 이희호 기념사업회가 지원하는 ‘평화음악회’는 오는 13일 일요일 오후 5시 40분부터 80분간 KBS1에서 생방송된다. 코로나19로 인해 공연은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