춤 실력 여전하네
화장실에서 춤을?
'이홍기 라인' 등장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라붐 멤버 율희가 녹슬지 않은 춤 실력을 선보였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이홍기, 윤지성, 율희, 엔플라잉 유회승이 출연했다.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해 세 아이를 둔 율희는 '이홍기 라인'이라고 전했다. 율희는 아이들의 삼촌인 이홍기에 대해 "너무 잘 해준다. 남편에게 전화와서 집에 놀러 오고 싶다고 하더라. 얼마 전에 선물도 챙겨줬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또, 육아 스트레스를 푸는 방법에 "오빠와 야식을 먹으면서 대화를 하며 스트레스를 푼다. 나 혼자서는 춤을 추면서 스트레스를 푸는 편이다. 춤은 집에서 추는데 화장실에서도 춘다"라고 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율희는 무대 위에서 라붐 메인 댄서의 실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