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미우새' 출연
드라마보다 더 예쁘네
"아무도 안 불러줘서"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오연서가 자신의 별명에 대해 언급했다.

16일 밤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오연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모벤져스들은 오연서를 보며 "드라마보다 실제가 더 예쁘다"라며 칭찬했다.

서장훈은 "'오블리'라는 별명을 본인이 지었다고?"라고 물었다.

오연서는 "'오연서+러블리'라고 해서 '오블리'라고 지었다. 그렇게 되고 싶다는 생각에서 그렇게 했다. 다른 분들은 '마블리', '공블리'라고 지어주시는데 나는 아무도 안 불러줘서 내 스스로 지어봤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오연서의 말에 "좋다. 멘탈이 아주 건강하다"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