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X신승태, 10년지기 우정 공개
신승태 "주위에서 송가인과 결혼 추천"
"은글슬쩍 '사귈래?'라고 물어봤다"
'컴백홈' 예고/ 사진=KBS2 제공
'컴백홈' 예고/ 사진=KBS2 제공


가수 송가인과 신승태가 KBS2 ‘컴백홈’에서 10년지기 친구의 핑크빛 로맨스 비화를 공개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컴백홈’ 3회에서는 ‘전국 트롯체전’의 사제지간 송가인, 신승태, 오유진이 출연한다.

이날 송가인은 무명시절 동네 주민들과 가족 같은 정을 나눴던 ‘사당동 빌라’ 시절을 돌아볼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송가인과 신승태는 특별한 인연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1986년 동갑내기인 두 사람은 국악 전공이라는 공통 분모를 통해 10년 전부터 알고 지내온 친구라고 서로를 소개했다. 이어 송가인, 신승태가 또 다른 인연을 쌓은 곳은 바로 ‘트롯 전국체전’. 10년지기 친구를 심사위원과 참가자 자격으로 다시 만난 것에 대해 송가인은 “제가 심사를 보는데 갑자기 이 친구가 나왔다. 나한테 말도 없이 나오더니 혼자서 겁나 떨더라”며 당시 상황을 구수하게 회상해 웃음을 안겼따.

그런가 하면 송가인과 신승태의 로맨스 비화도 공개돼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신승태가 “제 주위 사람들이 친구(송가인)랑 잘 지내서 결혼 한 번 해보라고 바람을 넣는다”고 털어놓은 것. 이어 “은근슬쩍 가인이에게 ‘사귈래?’라고 물어본 적이 있다”고 폭탄 고백했다. 이에 송가인 역시 당시 고백을 떠올리며 허심탄회한 속마음을 꺼내 놓았다. 10년지기 국악친구 송가인-신승태의 로맨스 전말이 밝혀질 ‘컴백홈’ 본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컴백홈’ 3회는 오는 17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